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존리 한달 만에 유튜브 나오자…금감원장 경고했다
2022-08-09 17:21:33 

존 리 전 메리츠자산운용 대표에 이어 최근 강방천 에셋플러스자산운용 회장에 대해 차명투자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자산운용사 임직원들은 모럴해저드가 발생하지 않도록 자정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경고했다.

특히 사퇴한 지 한 달여 만에 존 리 전 대표가 유튜브를 통해 근황을 알리자, 금감원장이 직접 '자산운용사 경영진에 대한 시장의 신뢰 회복'을 당부한 것이라 주목된다.

이 원장은 9일 금감원 임원회의에서 최근 연이어 제기된 자산운용사 경영진의 부적절한 사익 추구 의혹 등과 관련해 "고객의 투자자금을 관리·운용하는 자산운용업은 무엇보다 시장 및 투자자 신뢰가 근간이 되어야 하는 산업"이라며 "옛 속담에 '오얏나무 아래에서 갓끈을 고쳐 매지 말라'고 했듯 경영진 스스로 과거보다 훨씬 높아진 도덕적 잣대를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조금이라도 이해상충 소지가 있거나 직무 관련 정보 이용을 의심받을 수 있는 부적절한 행위를 단념하고, 고객 자금의 운용관리자로서 본연의 업무에 충실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존 리 전 대표는 지난 5월 차명투자 의혹이 불거져 결국 대표직을 사임한 바 있다. 강방천 회장 역시 최근 갑작스럽게 은퇴를 선언하자마자, 금융당국에서 자기매매 정황을 포착했다.

[김명환 기자]

 
전체뉴스 목록보기
9월 서비스 물가 4.2%↑, 21년만에 .. 22-10-09
네이버·카카오, 작년 각 1조원대 내.. 22-10-09
- 존리 한달 만에 유튜브 나오자…금감.. 17:21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89.04 ▲ 17.96 0.76%
코스닥 719.49 ▲ 6.97 0.9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