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2차전지 신사업 확장에 주가 탄력받는 고려아연
2022-10-05 17:41:19 

고려아연이 2차전지 등 신사업 확대와 금속 가격 반등에 힘입어 주가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고려아연은 62만1000원에 거래를 마치며 지난 4거래일간 9.14% 상승했다. 국내 최대 아연 제련업체인 고려아연은 올 초부터 원자재값 상승에 따라 강세를 보였지만, 지난달 경기 침체 우려로 원자재값이 내리면서 함께 조정을 받았다. 하지만 최근 대표적인 안전자산인 금과 은 가격이 다시 반등세를 보이며 관련주로 주목받고 있다.


기존 사업 부문에 더해 2차전지 등 신사업을 적극 확장하고 있다는 점도 실적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고려아연은 2차전지 소재, 자원순환, 신재생 에너지·그린수소를 중심으로 신성장 사업에 투자하는 '트로이카 드라이브'를 추진 중이다. 지난 6월에 100% 자회사 징크옥사이드코퍼레이션(ZOC)을 통해 자원 재활용 업체 글로벌스틸더스트코리아(GSDK)를 인수하고, 7월에 미국 전자폐기물 전문 업체인 이그니오홀딩스를 인수하는 등 다변화를 노리고 있다. 김현태 BNK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까지도 제련업은 성숙 사업, 공해다배출 사업으로 저평가를 받아 왔으나,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시행으로 인해 전적으로 중국에 의존하던 2차전지 소재의 제련 비즈니스가 다른 지역으로 분산·확장돼야 하는 만큼 제련업 밸류에이션(기업 가치)이 높아질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올 하반기 들어 달러화 강세에 따른 아연·금·은 등 주요 금속 가격 하락으로 평균판매단가(ASP)가 하락한 점은 실적에 부담이지만, 향후 회복세를 그릴 것으로 보인다.
안회수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4분기에 중국의 견조한 자동차 판매와 유럽의 전력 비용 상승에 따른 아연 감산이 지속된다면 아연의 수급 환경이 유리하게 흘러갈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태환 대신증권 연구원은 "올 4월 이후 전반적인 금속 가격 하락이 나타나며 하반기 실적 모멘텀 부진이 예상됐으나 상반기 대비 판매량 개선, 전 세계 아연 공급 차질 지속, 환율 급등 등으로 인한 수출 호조로 기존 추정치 대비 더 좋은 실적이 계속될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고려아연의 올 3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는 294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8%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려아연은 20년 넘게 배당을 지속해온 데다 배당수익률도 작년 기준 3.8%에 달해 약세장에서 피난처로도 주목된다.

[김금이 기자]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대신증권 14,600 ▼ 100 -0.68%
고려아연 603,000 ▼ 8,000 -1.31%
에프앤가이드 6,450 ▲ 60 +0.94%
이베스트투자증권 5,540 ▼ 20 -0.36%
GS 46,550 ▼ 1,000 -2.10%
레이 22,350 ▲ 1,650 +7.97%
 
전체뉴스 목록보기
"경기침체땐 현금이 최고"…低PCR주.. 22-10-05
다올투자증권, 임원ㆍ주요주주 특정.. 22-10-05
- 2차전지 신사업 확장에 주가 탄력받.. 17:41
소비 부진 우려에도 명품株 담은 ET.. 22-10-05
코스닥서 썰물처럼 빠져나간 외국인 22-10-05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5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19.32 ▼ 15.01 -0.62%
코스닥 733.32 ▲ 0.37 0.05%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