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해외 건설현장서 우리 근로자 195명 코로나 감염…원격의료 지원
2020-10-18 17:42:26 

코로나19 선별진료소 모습
사진설명코로나19 선별진료소 모습


해외 건설 현장에서 일하는 우리 근로자 195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는 해외 건설 근로자를 위해 비대면 진료 상담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25명이 이 서비스를 이용한 것으로 집계됐다.

국토교통부는 18일 이같은 내용의 '해외건설 근로자 방역상황 및 향후계획'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보고했다고 밝혔다.

해외에 파견된 건설 근로자는 92개국 9천354명이며, 지난 16일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는 13개국 195명(누적)이다.


정부는 해외 건설 근로자의 안전을 위해 9월부터 건설사와 병원 간 협약을 통한 비대면 진료·상담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총 85개국에서 이 서비스가 가동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125명의 근로자가 이를 이용했다.

해외 건설 현장에 나가 있는 근로자가 온라인으로 국내 의료진으로부터 진료를 보고 처방전을 받는 방식이다.

일례로 캄보디아 현장 근로자가 현지에서 찍은 엑스레이 결과를 국내 의료진에 보여주고 질병 치료에 활용한 바 있다.


정부는 국내 민간 의료진의 파견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재외 한국 대사관을 중심으로 현지 통관과 수송도 적극 지원한다. 7월에는 이라크 건설 근로자 365명을 귀국시키면서 에어앰뷸런스를 통해 확진자 1명이 귀국하도록 지원한 바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기존의 방역 지원 방안을 차질없이 이행하면서 민·관 합동 특별반 가동을 통해 현장의 어려움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지원 방안을 마련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레이 44,700 ▼ 800 -1.76%
 
전체뉴스 목록보기
中, 美겨냥 수출규제법 12월부터 도.. 20-10-18
[표] 주간 주요 증시 지표 20-10-18
- 해외 건설현장서 우리 근로자 195명.. 17:42
"국내 첫 100% 비대면 중고거래…온.. 20-10-18
아이폰12 잡아라…삼성·LG 가성비로.. 20-10-18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4 14:06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731.92 ▲ 35.7 1.32%
코스닥 912.66 ▲ 5.05 0.56%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