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아르헨티나, 선거 앞두고 물가 잡기 총력…주요 생필품 가격동결
2021-10-14 08:30:16 

아르헨티나 정부가 내달 중간선거를 앞두고 치솟는 소비자 물가를 잡기 위해 주요 생필품의 가격을 통제하기로 했다.

로베르토 펠레티 신임 아르헨티나 상무장관은 13일(현지시간) 식품 등 1천247개 품목의 가격을 내년 1월 7일까지 90일간 동결하기로 업계와 합의했다고 밝혔다.

펠레티 장관은 평균 소득자의 가계 지출에서 기본 식량이 차지하는 비율이 정부 출범 초기인 2019년 12월 9%에서 현재 11%로 늘었다며 "식품 가격 상승이 임금을 잠식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아르헨티나의 최근 물가 상승률은 연 50% 수준에 달하고 있다.
특히 밥상 물가 상승이 가팔라 서민들의 생활고가 더욱 커진 상황이다.

아르헨티나 좌파 정권들은 과거에도 가파른 물가 상승을 통제하고 민심을 달래기 위해 가격통제 제도를 이용해왔다.

이번 가격 동결 조치는 상·하원 의원들을 뽑는 내달 14일 선거와도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된다.

이번 선거는 2019년 12월 출범한 알베르토 페르난데스 중도좌파 정권의 임기 중간평가 성격인데, 선거 결과를 예측해볼 수 있는 지난 9월 예비선거에선 여당이 중도우파 야당에 패했다.


정부와 여당은 본 선거에서 결과를 뒤집기 위해 총력을 쏟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역시 소비자 물가 상승 폭이 커지고 있는 이웃 칠레는 이날 기준금리를 1.5%에서 2.75%로 1.25%포인트 대폭 인상했다.

지난 8월에 0.75%포인트 올린 데 이어 이어 두 차례 연속 예상보다 큰 폭의 인상을 단행한 것이다.

칠레의 9월 소비자 물가는 8월보다 1.2% 올라 2008년 이후 월간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상보 1,800 ▲ 70 +4.05%
 
전체뉴스 목록보기
G20 재무장관 "글로벌 법인세 지지·.. 21-10-14
전일자 주요 지분 변동 공시 21-10-14
- 아르헨티나, 선거 앞두고 물가 잡기.. 08:30
개장전★주요이슈 점검 21-10-14
재미과기협, 경력개발워크샵 (SEED .. 21-10-1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1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899.72 ▲ 60.71 2.14%
코스닥 977.15 ▲ 11.52 1.1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