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케네디 암살 관련 정부기록 연말 일부 공개…나머지는 내년에"
2021-10-23 19:11:05 

존 F. 케네디 전 미국 대통령 암살과 관련한 정부 기록 일부가 연말께 추가로 공개될 예정이다. 전체 자료 공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내년 말까지로 연기됐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케네디 전 대통령 암살과 관련된 정부 기록을 12월 추가로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케네디 전 대통령 암살과 관련한 기록 중 일부는 공개됐으나 국방과 정보기관 활동, 외교 등 관련 내용은 공개되지 않고 있다.
국방, 외교 문제 등은 이들 정보가 공개됐을 때 얻는 공공의 이익보다 훨씬 중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시간이 지나면서 이처럼 정보를 비공개해야 할 이유는 점점 줄어들고 대부분 정보는 국립문서기록관리청(NARA)을 통해 공개되고 있지만, 여러 정부 기관은 비공개로 남아 있는 정보를 공개할지, 계속 그 상태로 남겨둬야 할지 여전히 검토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코로나19로 인해 문서 확인 절차가 늦어졌고, 그 때문에 일부 기록은 올 12월 15일에 공개되겠지만 대부분 정보는 내년 12월 15일까지 공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내년은 1963년 케네디 전 대통령이 텍사스주 댈러스의 차량 행렬 중 암살당한 지 59년이 된다.

그는 "정부가 내년 12월 15일까지도 비공개로 남기는 기록은 극히 적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2018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암살과 관련된 수천 개의 비밀문서를 공개했지만 일부 정보는 국가 안보 등을 이유로 공개하지 않았다.


케네디 전 대통령은 1963년 11월 22일 댈러스에서 차량 행렬 중 머리에 총을 맞아 사망했다. 사건 발생 10개월 후 조사 당국은 미 해병 출신 리 하비 오스왈드의 단독 범행이라고 결론지었다.

그러나 이런 조사 결과에 대해 충분치 않다는 비판이 제기됐고 이후 미 의회 위원회는 "암살이 모종의 음모에 의해 저질러졌을 수 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미 국립 기록보관소에는 케네디 대통령 암살과 관련한 500만 건 이상의 기록물과 사진, 동영상, 음향자료 등이 보관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이란 대통령 "핵합의 복원 회담에 진.. 21-11-17
비트코인, 한때 6만달러 아래로 떨어.. 21-11-17
- "케네디 암살 관련 정부기록 연말 일.. 19:11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18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864.24 ▼ 25.86 -0.89%
코스닥 943.94 ▼ 13.96 -1.4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