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신용카드 주워보니 주인이 '인디아나 존스'…진짜 그라면?
2021-10-23 20:26:55 

누군가 잃어버린 신용카드를 주워서 봤더니 카드에 쓰인 주인 이름이 그 유명한 '인디애나 존스'의 해리슨 포드였다. 이게 동명이인이 아니라 진짜 그라면 어떨까.

23일 DPA통신에 따르면 이런 영화 같은 일이 이탈리아 남부 팔레르모 휴양지의 조그만 경찰서에서 실제로 일어났다.

시칠리아주 경찰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미국 할리우드 배우 해리슨 포드가 분실한 신용카드를 되찾아간 일화를 소개했다.

경찰에 따르면 20일 한 장의 신용카드를 누군가 주워 신고했고, 이 카드는 팔레르모 교외 휴양지 몬델로의 바닷가에 있는 한 경찰서에 넘겨졌다.


소유자 확인을 위해 이 카드를 살펴본 경찰관들은 깜짝 놀랄 수밖에 없었다. 주인 이름이 해리슨 포드였기 때문.

그러나 이 카드 주인이 동명이인이라고만 여길 수는 없었다.
마침 해리슨 포드가 영화 촬영차 그곳에 머무르고 있었기 때문이다.

즉각 해리슨 포드가 있는 곳을 수소문한 경찰은 그와 연락이 닿았고, 실제로 카드 주인이 해리슨 포드라는 사실을 확인했다.

경찰서에 온 해리슨 포드는 안도의 한숨과 함께 감사의 뜻으로 경찰관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79살의 노배우 해리슨 포드는 현재 시칠리아에서 인디아나 존스 최신작을 촬영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미국 미성년 코로나 환자, 2주 사이.. 21-11-24
[유럽증시] 코로나19 확산에 하락세.. 21-11-24
- 신용카드 주워보니 주인이 '인디아나.. 20:26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21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834.29 ▼ 28.39 -0.99%
코스닥 942.85 ▼ 15.85 -1.65%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