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오미크론 변이에 놀란 영국, 모든 국가 대상 입국 규제 강화(종합)
2021-11-28 03:50:26 

영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감염 사례를 확인하고 나서 모든 나라를 대상으로 입국 규제를 강화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27일(현지시간)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하고 영국에 들어오는 모든 사람은 입국 후 둘째 날 PCR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확인될 때까지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는 영국에 들어갈 때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입국 이틀 뒤 PCR 또는 항원 검사를 받는 조건으로 자가격리를 하지 않아도 됐다.

존슨 총리는 아울러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확진자와 접촉했을 경우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 여부와 관계없이 모두 열흘간 자가 격리를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다만, 새로운 지침을 적용하는 시점은 밝히지 않았다고 BBC 방송, AFP 통신 등이 전했다.

존슨 총리는 조만간 대중교통과 상점 등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으며, 사지드 자비드 보건부 장관이 다음 주 초 결정해 발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영국 정부는 이날 말라위, 모잠비크, 잠비아, 앙골라 등 4개국을 여행 금지 국가로 지정했다.

이로써 영국에서 여행을 금지한 아프리카 국가는 남아프리카공화국, 나미비아, 레소토, 에스와티니, 짐바브웨, 보츠와나 등 총 10곳으로 늘어났다.

앞서 자비드 보건부 장관은 첼름스퍼드와 노팅엄 지역에서 각각 코로나19 변이 오미크론에 감염된 사례가 확인됐으며, 두 사례는 서로 연관돼 있다고 발표했다.

자비드 장관은 현재 자가 격리 중인 두 사람이 남아프리카공화국에 다녀왔으며, 정부는 이들의 동선을 추적하는 등 신속하게 대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축구 팬 난동 잇따르는 중남미…오랜.. 22-03-16
[유럽증시] 유가 하락에도 일제히 소.. 22-03-16
- 오미크론 변이에 놀란 영국, 모든 국.. 03:5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17 15:48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20.22 ▲ 23.64 0.91%
코스닥 866.12 ▲ 9.87 1.15%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