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페이스북 전 CTO "내가 기후 변화에 집중하게 된 이유는…"
2022-07-31 04:16:19 

마이크 슈레퍼 페이스북 최고기술책임자(CTO)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사진설명마이크 슈레퍼 페이스북 최고기술책임자(CTO)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마이크 슈레퍼 전 페이스북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올해 초 자리에서 물러났다.

2008년 엔지니어링 부사장으로 페이스북에 합류한 뒤 2013년부터 CTO를 역임한 그는 사임 배경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었다.

다만, 앞으로 시간을 자선 사업과 가족과 함께 하는 데 쓰겠다고 했다.

슈레퍼는 현재 그가 세운 자선 단체 어디셔널 벤처스(Additional Ventures)를 통해 기후 변화 관련 연구를 지원하는데 관심을 쏟고 있다.


30일(현지시간) 미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슈레퍼는 최근 이 매체와 가진 영상 인터뷰에서 기후 변화에 관심을 두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2020년 갑자기 뭔가에 마음을 빼앗겼다. 그게 뭔지는 잘 모르겠지만, 우리 아이들 세대인 것 같다"며 아이들이 자신을 보고 '아빠는 뭐 하고 있었어? 왜 도와주려고 하지 않았어?'라고 묻는 미래를 상상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실제 기후 변화가 자신과 가족들의 일상생활에 영향을 주기 시작했다고 했다.

"우리는 캘리포니아에 살고 있는데 여기에는 이른바 산불 시즌, 매일 외출하기 전 대기질 지수를 체크해야 하는 시즌이 있다"는 것이다.

또 "공기 필터기와 마스크가 있어야 한다"며 "산불은 건강에 해롭고 한번 발생하면 가뭄 때문에 악화한다. 이는 기후 변화와 직접적으로 연관돼 있다"고 말했다.

이에 슈레퍼는 2020년 어디셔널 벤처스를 통해 기후 관련 과학 연구에 지원을 시작했다. 기후 변화에 관해 공부도 하고 이 문제에 관해 더 많이 알고 있는 이들과 얘기도 나누고, 고용도 했다.

그는 현재 메타 선임 연구원으로 채용이나 인공지능(AI) 관련 업무에 관여하고 있지만, 관심의 대부분은 새로운 벤처에 이미 쏠려 있다.

첫 번째 연구로 이산화탄소를 바다에 저장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연구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슈레퍼는 탄소 제거는 절대적으로 필요하지만, 그 기술은 매우 뒤처져 있다고 보고 있다.

그는 "우리는 매년 공기 중에서 10기가톤의 탄소를 제거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서는 많은 비용이 들고, 많은 돈이 있어야 한다.
또 확장 가능하고 저렴한 기술과 솔루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름을 밝히지는 않았지만, 기후 변화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회사에 투자하고 있다고 전했다.

슈레퍼는 "우리는 아이들과 그 아이들의 아이들을 위한 살만한 지구를 원한다. 아시다시피 그것은 끝난 결론이 아니다"며 "전진해 나가자"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우수 녹색건축물에 세종 충남대병원.. 22-10-05
뉴욕증시, 국채금리 하락에 상승…다.. 22-10-05
- 페이스북 전 CTO "내가 기후 변화에.. 04:16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2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34.33 ▼ 45.51 -1.84%
코스닥 732.95 ▼ 7.65 -1.0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