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건설] 건설 주요지표 및 업황 점검

분석리서치 | 하나금융투자 서현정 | 2022-05-26 16:38:49

1분기 주요 주택지표: 전반적으로 부진

올해 1분기 누적 건설수주는 전년 동기대비 9% 증가한 52조을 기록했다.

공종별로 보면 주택 17.8조원(YoY 4%), 건축 18.9조원(YoY 7%), 토목 15.5억원(YoY 18%)를 기록하며 주거용 수주의 증가폭이 가장 낮았다.

건설수주와 더불어 선행지표로 인식되는 건축 인허가 면적은 YoY 14% 증가한 반면, 동행지표인 착공 면적은 16% 감소했다.

특히 주거용 착공면적이 34%로 감소폭이 가장 컸다.

1분기가 착공 비수기이기도 하지만 자재가격 인상과 중대재해처벌법 영향 공정률이 전반적으로 저하된 것으로 파악된다.

1분기 누적 아파트 분양은 10만세대 수준으로, 5월까지는 총 15.5만세대가 분양되었다.

연초 계획대비 부진한 상황인데 대규모 정비사업장들의 분양 시기가 미뤄지고 있고, 하반기 부동산 규제 완화 조치에 따른 분양가 상승을 기다리는 관망세가 짙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3월 미분양 물량은 전월대비 11% 증가했지만, 악성으로 분류되는 준공 후 미분양은 지속적으로 감소 추세에 있다.

3월 주택매매거래량은 전월대비 24% 증가했지만, 작년동월대비로는 48% 감소한 수치이며, 서울은 전년동기대비 54%나 감소했다.




향후 정책 방향성에 주목

1분기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실적 불확실성, 기대가 컸던 부동산 정책 모멘텀 둔화 등으로 건설업 주가는 부진한 흐름을 보였다.

다만, 부동산 정책 변화가 하반기로 갈수록 더욱 구체화될 것으로 판단되기 때문에 1분기를 저점으로 건설업종의 실적 및 정책 모멘텀은 회복될 전망이다.

단기적으로 250만호 주택 공급 로드맵이 구체화 될 예정이고, 분양가 상한제 개편안은 다음달에 발표될 계획이다.

i) 정책의 불확실성이 해소되고 ii) 재건축/재개발 사업 속도 가속화를 통해 iii) 중장기적인
공급 물량 증가를 기대해 볼 수 있다.

중장기적으로 주택 업황이 개선될 것으로 판단하며, 특히 앞으로 주택 시장은 분양 물
량뿐만 아니라 분양의 질적인 측면에서도 긍정적 흐름이 예상된다.

재건축/재개발 등 정비 사업 중심으로 분양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대형 주택 건설사 중심 비중확대를 제시한다.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신한지주(055550) 탑픽으로 유지 14:27
BNK금융지주(138930) 견조한 기업대출 수요 14:25
기업은행(024110) 연말 자본정책이 중요 14:23
아모레퍼시픽(090430) 2Q22 Preview: 하반.. 14:21
우리금융지주(316140) 탑픽으로 새롭게 제.. 14:1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04 15:32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00.31 ▼ 5.11 -0.22%
코스닥 722.77 ▼ 6.71 -0.92%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