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시황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모바일모바일 목록목록

쌍방울 전·현직 회장 체포영장 발부…역대 최저가

매일경제 |  | 2022-08-17 09:38:10

쌍방울이 17일 장 초반 52주 신저가를 다시 썼다. 횡령혐의를 받는 전·현직 회장에 체포영장이 발부됐단 소식이 전해지면서 투자 심리가 얼어붙었다.

이날 오전 9시 29분 현재 쌍방울은 전일대비 25원(4.69%) 내린 508원에 거래되고 있다.

쌍방울은 이날 장 초반 11% 가까이 급락하며 475원으로 52주 신저가를 경신했다. 이는 역대 최저가다.

전날 법조계에 따르면 최근 수원지검 형사6부(김영남 부장검사)는 해외 체류중인 쌍방울 그룹의 A 전 회장과 B 현 회장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신병 확보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

A 전 회장은 지난 5월 말 검찰의 쌍방울 수사 기밀이 유출된 직후 해외로 출국했고, B 회장은 지난해부터 미국 등과 한국을 오가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해외 체류 중인 이들이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을 경우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를 통해 적색수배를 내리는 방안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외교부를 통해 이들의 여권을 무효화하는 방안도 고려 중이다.

앞서 검찰은 지난해 말 금융정보분석원(FIU)으로부터 쌍방울 그룹 내부에서 전환사채(CB) 등을 이용한 수백 억 원규모의 수상한 자금 흐름이 발견됐다는 정보를 받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김정은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쌍방울 일간챠트

차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더보기를 클릭해 주세요.
    쌍방울 401 ▼ 4 -0.99% 더보기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9.2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170.93 ▲ 1.64 0.08%
코스닥 675.07 ▲ 1.2 0.1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