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 신규상장종목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일진하이솔루스] 역할 중요해지는 수소저장용기 No.1 기업

신규상장종목 | SK증권 나승두 | 2021-08-05 13:28:19

미래 지향적 친환경 비즈니스 모델 보유 기업

일진하이솔루스는 미세먼지 저감장치 등으로 대표되는 환경 사업과 수소/CNG 탱크 및 모듈로 대표되는 수소 사업을 영위 중인 미래 지향적 친환경 비즈니스 모델을 보유한 기업이다.

지난해 기준 환경 사업부문과 수소 사업부문의 매출 비중은 각각 50.6%, 49.4%를 기록 중이다.

우선 환경 사업부문에서는 중대형 경유 차량의 미세먼지 발생량을 줄이는 배출가스 저감장치를 생산한다.

배출가스 저감장치 시장은 차종별, 제품별로 구분되어 있는데, 동사는 중대형 차량 및 동시저감장치 부문에서의 높은 점유율을 유지중이다.

노후 경유차로부터 발생하는 미세먼지 및 배출가스 관리를 위한 정부 정책이 체계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만큼 환경 사업부문은 안정적인 Cash Cow 역할을 수행 중이다.

더불어 미세먼지 대응 예산은 해를 거듭할수록 증액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관련 규제가 더욱 강화됨에 따라 저감장치 관련 시장은 더욱 확대될 가능성이 높다는 판단이다.

수소 사업부문은 동사의 Type 4 수소연료탱크가 수소연료전지차(FCEV) 글로벌 점유율 1 위 기업에 채택/적용됨으로써 기술력을 이미 인정 받았다.

고객사의 수소연료전지차 생산 확대 계획에 발맞춰 꾸준한 성장이 기대된다.



글로벌 No.1 수소저장용기 전문 기업

수소라는 에너지원이 적용되는 분야가 확대되면서 수소의 운송/보관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는데, 안전성과 경제성을 갖춘 동사의 수소저장용기(Storage) 수요 확대가 기대된다.

현재는 수소연료전지 승용/상용차량의 비중이 높지만, 선박/트램/지게차/드론 등 수소연료전지를 채택하는 모빌리티들이 증가하면서 각 분야별 수소저장용기에 대한 수요도 증가할 전망이다.

수소의 수요처가 늘어나면서 수소 운송 등에 필요한 튜브트레일러 시장 확대도 고무적이다.

현재 여러 모빌리티에 적용되는 수소저장용기는 물론 수소 운송에 활용되는 튜브트레일러 제품에 대한 실증이 진행 중인만큼 구체적인 양산 및 사업화 계획도 충분히 기대해볼 만 하다.



공모개요

8 월 19 일부터 20 일까지 양일간 수요예측이 진행되는 일진하이솔루스의 공모 희망가액은 25,700 원~34,300 원이다.

예상 시가총액은 9,333 억원~1 조 2,455 억원이며, 공모예정금액은 2,800 억원~3,737 억원이다.

수소 승용차 시장에서의 성과를 바탕으로 적용분야 확대를 적극 추진 중이라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

수소의 사용처가 점점 늘어남에 따라 수소의 운송/보관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기 때문이다.

내년도 예상 EPS 기준 P/E 는 25X~33X 수준으로, 높은 성장성이 예상되는 기업임을 감안하면 Valuation 매력도 높다는 판단이다.

상장 이후 유통가능 물량도 24%에 불과해 수급 부담도 적다.

Peer Group 조정을 통해 공모 희망가액을 보수적으로 재산정 한 점도 투자자들에게는 매력적으로 다가올 전망이다.




일진하이솔루스 일간챠트

차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더보기를 클릭해 주세요.
    일진하이솔루스 47,600 ▼ 2,200 -4.42% 더보기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제이브이엠(054950) 4Q21 Preview: 성수기.. 11:28
원익머트리얼즈(104830) ROE 개선을 동반한.. 11:26
한솔케미칼(014680) 센티멘트 저점 통과하.. 11:25
금양(001570) 탄탄한 본업과 성장하는 2차.. 11:23
한전KPS (051600) 보릿고개의 마지막 11:22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1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842.28 ▼ 21.96 -0.77%
코스닥 933.90 ▼ 10.04 -1.0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