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상업은행] 가계대 가산금리, 정상화 중으로 판단

분석리서치 | 한화투자증권 김도하 | 2022-06-09 14:39:20

주요 은행의 가계대 가산금리, 하락세로 해석

 결론: 4대 시중은행의 가계대출 가산금리는 연초 이후 하락 추세인 것으로 보임. 가계부채 억제 정책의 여파로 확대되었던 가산금리는 당분간 ‘정상화’ 기조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
 지난 4월 4대 시중은행(국민, 신한, 우리, 하나)의 평균 대출금리(신용 1~2등급 기준)는 신용대출이 +30bp YTD, 주택담보대출이 +35bp YTD를 기록(월별 취급액 기준)
 같은 기간 신용대출의 주요 기본금리들(은행채 3월물, 6월물, 1년물)은 평균 38bp, 주택담보대출의 주요 기본금리들(은행채 5년물, COFIX)은 평균 53bp 상승
 연초 이후 가계대출 금리의 상승폭은 기본금리의 상승폭에 미치지 못함. 즉 대출금리와 평균 기본금리의 차이로 단순 산출한 초과금리는 하락 중인 것으로 해석
 신용대출의 초과금리는 2021년 11월 2.23%를 고점으로 2022년 4월 2.07%로 하락했고, 주담대의 초과금리는 2022년 1월 2.14%를 고점으로 2022년 4월 1.84%로 하락


예상 이상의 대출수요 급감 → 가산금리 정상화

 2020년 말부터 가계대출의 가산금리가 평년의 범주를 벗어난 원인은 가계부채 억제 정책 때문. 당시 수요가 강했던 가
계대출 시장 환경상 양적 통제를 위해서는 가격(=대출금리)을 올릴 필요가 있었음
 상황이 반전되어 2022년 들어 가계대출 수요가 급감했으므로, 가산금리가 하락하는 것은 정상 궤도로의 회귀로 볼 수 있음. 현재의 시장금리 수준과 레버리지 유인을 고려하면 당분간 가계대 수요 회복은 어려울 것으로 예상
 시장금리 상승에 따른 수신 이자율 상승, 정기예금 수요 확대에 따른 부채 mix 변화 등으로 은행 조달비용률의 상승 압력이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가계대출 금리는 하반기에도 시장금리 상승폭에 미치지 못할 전망
 이에 따라, 연이은 기준금리 인상과 이를 추종하는 시장금리 상승 등 우호적인 환경에도 불구하고, 하반기 예대스프레드 확대폭은 상반기 대비 크게 축소될 전망
 자산 측면에서는 계속해서 기업대출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며, 기업대출 비중이 높을수록 포트폴리오 상 유리한 국면으로 판단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대덕전자(353200) 엄격한 잣대를 대도 결론.. 13:55
대우건설(047040) 남다른 강점에 주목 13:54
GS건설(006360) 핵심부문의 높은 성장세가.. 13:52
SK바이오팜(326030) 아직 비용 커버는 안되.. 22-08-12
천보(278280) 3분기 실적 성장 재개 22-08-12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6 13:3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36.61 ▲ 8.67 0.34%
코스닥 834.25 ▲ 2.62 0.32%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