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 종목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피엔에이치테크(239890) 업황 둔화에도 빛나는 OLED 소재 업체

종목리서치 | 한국투자증권 김정환 | 2022-06-21 11:17:42

신제품 공급으로 21년 매출액 전년대비 181% 증가

LG디스플레이향 OLED 소재 업체 피엔에이치테크의 21년 매출액은 241억원(+181% YoY)으로 크게 늘었다.

모바일 OLED용 고굴절 CPL(Capping layer)을 2Q21부터 공급하기 시작한 영향이다.

작년에는 스마트폰 패널 3천만대 이상, 약 100억원에 해당하는 분량의 CPL을 공급한 것으로 추정된다.

영업이익은 37억원(흑자전환, 영업이익률 15.1%)을 기록했다.

매출액도 늘어 고정비를 상쇄했고, CPL은 자체 특허 기반이어서 타 소재 대비 이익률이 높기 때문이다.




기존 소재 사용량 증가와 신규 소재 공급까지 차근차근 커지는 중

올해는 LG디스플레이 E6-3 라인 가동과 스마트폰 고객사의 신모델 효과로 고굴절 CPL 출하량이 전년대비 50% 이상 증가할 전망이다.

경쟁사인 BOE의 하반기 북미 고객사향 패널 출하가 어려움을 겪고 있고 LG디스플레이가 이 물량을 대체하게 되면 피엔에이치테크의 소재 출하도 예상보다 크게 늘 것이다.

작년대비 중 소형 OLED용 red prime, red/blue host 등 매출액도 소폭 증가할 것이다.

신규 소재 공급 효과도 예상된다.

고가의 OLED TV에 채택되는 패널에 피엔에이치테크의 blue host가 적용되기 시작했다.

비록 1Q22 기준 2,000달러 이상(OMDIA 기준) 고가 OLED TV 판매량 비중은 26%로 높지 않지만 내년 TV 라인업 다변화, 고성능 패널 적용 확대로 blue host 매출 증가세는 계속될 것이다.




시장을 아웃퍼폼하기 시작할 22년

피엔에이치테크의 22년 매출액 증가율은 60% 내외로 추정돼 OLED 패널 시장 성장률(10% 내외)을 크게 상회할 것이다.

피엔에이치테크가 peer 소재 업체 대비 높은 밸류에이션을 받을 수 있는 이유다.

OLED 시장 규모는 20년 306억달러+22% YoY), 21년 432억달러(+41%)로 지난 2년간 빠르게 확대했지만 올해는 세트 수요 둔화와 신규 어플리케이션의 부재로 성장이 더딘 상황이다.

신규 소재 공급도 준비 중이다.

Blue prime, YAG 등 고객사의 소재 국산화에 맞춰 공급하는 소재의 가짓수가 늘어나면 큰 폭의 주가 상승이 예상된다.




피엔에이치테크 일간챠트

차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더보기를 클릭해 주세요.
    피엔에이치테크 17,500 ▲ 700 4.17% 더보기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천보(278280) 3분기 실적 성장 재개 11:18
나노신소재(121600) 이차전지에 태양광까지.. 11:07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2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27.94 ▲ 4.16 0.16%
코스닥 831.63 ▼ 0.52 -0.0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