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 신규상장종목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 글로벌 1위Masstige 핸드백 ODM업체

신규상장종목 | SK증권 박찬솔 | 2021-10-07 15:24:35

-주요 고객사는 Tapestry(Coach, Kate Spade), Capri Holdings(Michael Kors)

-제조원가 등에 일정 비율을 Mark-up하는 Pricing 구조를 보유(2019년 이익률 13%)

-생산 CAPA는 핸드백 2080만개, 지갑은 920만개(매출액 기준 9,500억원 수준)

-2022년 준명품 시장은 10~15% 성장하며 Pre-pandemic 시장 규모로 회복 예상

-올해 준명품 시장 대비 빠른 성장을 보인다면 동종업계 대비 프리미엄 부여 가능할 것



글로벌 1위 준명품 핸드백/지갑 ODM 사

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은 글로벌 1위(2019년 M/S 10.0%) 핸드백/지갑 메이커의 ODM 사이다.

제품별 비중은 2021년 상반기 기준 핸드백 85.6%, SLG(Small Leather Goods) 14.3%이며 연간 단위로 봐도 유사한 구조이다.

주요 고객사는 Tapestry(Coach, Kate Spade), Capri Holdings(Michael Kors), Tory Burch 등이며, 2021년 상반기 기준 3개 고객사의 매출 비중이 83%에 달한다.

그 외에도 Marc Jacobs, DKNY 등과 거래중이다.



자체적인 생산 노하우를 바탕으로 균등한 품질로 고객사에 대응하고 있으며, 생산 인력 당 매출액 규모는(2019년 기준 3,393만원) 업계를 선도한다.

누적 4억개 핸드백 생산 레코드와 22 만개 스타일 아카이브를 활용해서 거래처에 고품질 샘플로 제품 개발을 단축하고 있다.

제조원가 등에 일정 비율을 Mark-up하는 Pricing 구조를 갖고 있기 때문에 동종 업계 평균 마진율 대비 높은 마진율(’19년 13% 수준)을 확보 중이다.



핸드백 생산 CAPA는 베트남(롱안성, 띠엔장성),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합산 2,080만개이며, 지갑 생산 CAPA는 베트남(롱안성)과 베트남(띠엔장성) 합산 920만개이다.

최근 제품 가격추이로 볼 때 9,500억원의 매출액이 달성 가능한 규모로 추산된다.





점진적인 시장 회복 예상

2019년 글로벌 준명품 시장과 유사한 수준으로 실적이 감소했다.

향후 중국/미국/유럽의 백신접종률 상승으로 2022년에 준명품 시장은 10~15% 성장하며 Pre-pandemic 시장 규모로 회복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경기 둔화와 소비 심리 위축, 국가별 백신 접종률의 차이, 코로나19 이후 서비스에 집중될 수 있는 소비 현상은 일시적으로 준명품 시장 성장률을 감소시킬 수 있는 요인이다.





IPO 개요 및 투자의견

2021년 10월 18~19일까지 수요예측이 진행되는 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의 공모희망가격은 39,200~47,900원(예상 시가총액 1.31~1.60조원)이다.

상장 후 유통 가능 주식은 총 주식 중 20%이다.

2021년 매출액 7,000억원, 영업이익 752억원, 순이익 715억원을 예상한다.

올해 실적 기준 공모가 밴드 PER 18~22배 수준이다.

올해 준명품 시장 대비 높은 성장성이 확인된다면 동종업계 대비 프리미엄을 받는 것이 타당하다는 판단이다.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SKC(011790) 이제 첨단 소재 기업입니다 13:55
조이시티(067000) 4Q22 신작 모멘텀 기대 22-08-08
F&F(383220) 2Q22 Review: Strong Buy 22-08-02
포스코케미칼(003670) 장기 공급 계약으로.. 22-07-29
LG에너지솔루션(373220) 악셀을 밟을 시기 22-07-28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0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03.46 ▲ 10.36 0.42%
코스닥 833.65 ▲ 2.79 0.3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