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 이슈분석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화수분전략] 달러가치가 정점일 수도 있습니다

기술적분석 | 하나금융투자 이재만 신다운 | 2021-12-20 13:17:08

연준(Fed)과 영란은행(BOE)의 인플레이션에 대한 인내심이 한계에 다가서면서 통화긴축 쟁책을 가속화 했다.

지난주 연준은 2022/6월 종료 예정이었던 양적양화정책 시기를 3월 앞당길 수 있음을 언급했고, 영란은행도 2018/9월 이후 처음으로 기준금리를 인상했다.



주요국 통화정책이 긴축으로 변화는 초기 국면에서 주식시장의 변동성 확대는 불가피해 보인다.

2015/12~16/1월 당시 연준(Fed)의 첫번째 기준금리 인상 직후 VIX와 VKOSPI는 상승했고, 당시 고점은 27p(현재 22p)와 23p(17p)로 지금 보다 높은 수준이었다.



연준(Fed)의 2022년 기준금리 인상 횟수 컨센서스는 현재 3회로 형성되어 있다.

최근 연준이 가장 공격적으로 기준금리를 인상했던 시기가 2017~18년이고 당시 연간 3(2017년)~4회(2018년) 기준금리 인상을 단행했다.

시장은 2022년 연준이 근래 들어 가장 매파적(hawkish)으로 변할 수 있다는 점을 생각하고 있다.



달러가치에 대한 고민이 필요한 시기다.

현재 달러인덱스는 96.7p로 2020/하반기 이후 최고 수준이다.

2022년 연준 기준금리 3회 인상 가능성을 이미 반영한 수준이라는 점을 감안 시 지금 수준에서 더 상승하기 쉽지 않을 수도 있다는 점을 염두에 둘 필요가 있다.

실제로 미국 선물시장에서 달러인덱스에 대한 투기적 포지션 중 매수 비중은 2021/11월 말 87%(경험적 고점 90%)로 정점 형성 이후 현재는 79%로 다소 낮아졌다.



한편 중국의 2021/11월 PPI YoY는 전월 13.5%에서 12.9%로 다소 낮아졌다.

현재 중국의 내수 수요지수는 5개월 연속 하락하고 있는 상황이다.

선진국 중앙은행과는 달리 물가 상승 압력 둔화됐고, 내수 소비 진작을 위해 지준율 인하 정책을 선택했다.

중국의 사회융자총액증가율(YoY)뿐만 아니라 GDP내 민간신용 비중도 5개월만에 상승 전환했다.



중국의 시중 유동성 증감(증가/감소)과 PMI 제조업지수(상승/하락)간의 연관성은 높다.

실제로 2021/11월 중국 PMI 제조업지수 50.1p를 기록하며 3개월만에 확장 국면으로 진입했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중국 시중 유동성 증가(하락) 시 달러인덱스는 하락(상승)한다.



▶ 달러가치(달러인덱스)가 정점을 통과할 가능성이 높은 국면으로 진입하고 있다고 판단된다.

달러인덱스 하락 전환 시 ① 신흥국 주식형 ETF로의 자금 유입 전환, ② 국내 증시 외국인보유비율 상승 전환(참고로 2010년 이후 코스피 외국인지분율 평균 34.7%, 최저 수준 32.8%, 2021/11월 말 저점인 32.9%에서 현재 33.4%로 반등), ③ 코스피 거래 대금 대비 공매도 대금 비율 하락 가능성(참고로 현재 코스피 거래대금 대비 공매도 금액 비율 4.9%로 연중 최고 수준에 근접해 있음) 등과 같은 외국인 중심의 수급 개선을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2021년 외국인보유비율이 크게 낮아진 삼성전자 외에도 MSCI KOREA에 편입되어 있는 110개 기업 중 과거 달러인덱스 하락 시 외국인 순매수 강도(=월간 외국인 순매수 금액/시가총액)가 강했고, 현재 거래대금 대비 공매도 금액 비율이 평균 대비 높고, 2021년 외국인보유비율이 낮아진 기업군에 관심이 필요해 보인다.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엔씨소프트(036570) 많은 우려가 반영된 주.. 14:21
코웨이(021240) 불확실성 시대에 사업 안정.. 13:51
컴투스(078340) 크로니클의 성과가 중요 13:43
에스에프에이(056190) 높아진 기대치도 상.. 13:19
KT(030200) 르네상스 22-05-13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1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96.58 ▼ 7.66 -0.29%
코스닥 856.25 ▲ 3.17 0.37%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