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네오위즈홀딩스(042420) 가상자산 비즈니스 확대로 밸류에이션 리레이팅

종목리서치 | 하이투자증권 이상헌 | 2021-11-22 11:37:54

가상자산 관련 비즈니스 확대로 성장성 가속화 될 듯

동사의 100% 자회사인 네오플라이의 경우 게임, 음악, 인터넷 서비스, 모빌리티, IT 플랫폼 등 과 관련된 카카오, NHN 벅스 등 상장주식과 더불어, KST 모빌리티 등 비상장주식 등의 투자자산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주회사의 미래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는 투자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네오플라이는 블록체인, 인공지능(AI) 등 신기술 확보 및 발전에 집중하고 있다.

2017 년부터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투자를 시작하고 국내외 다양한 블록체인 플랫폼의 노드 운영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무엇보다 네오플라이의 경우 지난해 10 월부터 자체 가상자산 지갑 애플리케이션(앱) 엔블록스(nBlocks)를 통해 클레이 예치이자 서비스를 시작하였다.

즉, 클레이 거래를 지원하는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클레이를 구매한 후 엔블록스 지갑 주소로 클레이를 보내면 예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클레이 보상은 매주 월요일마다 엔블록스 지갑으로 바로 지급된다.

이와 더불어 네오플라이는 지난 9 월 ‘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준수를 위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 한데 이어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FIU)에 가상자산사업자 신고를 마쳤다.

이에 따라 비즈니스 안정성과 더불어 자금세탁방지(AML) 및 고객 확인(KYC) 등 강화된 기능을 적용해 이용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투자 환경을 구축하게 되었으며, 가상자산사업자 신고를 바탕으로 가상자산 관련 신규 서비스들이 향후 활발하게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환경하에서 네오플라이는 향후 네오핀(NEOPIN) 플랫폼을 런칭할 예정이다.

네오핀(NEOPIN) 비전 페이퍼에 의하면 네오핀(NEOPIN) 플랫폼은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반으로 가상자산 금융상품, 지갑, 스왑(Swap), DApp 서비스(엔터테인먼트 등)를 제공하는 가상자산 금융 통합 플랫폼이다.

하나의 계정으로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통합 플랫폼에서 제공받는 원스톱 서비스(One-stop_ service)를 구축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네오핀(NEOPIN) 플랫폼에 엔피티(NPT, NEOPIN TOKEN)를 제공하여 가상자산 송금과 스마트 컨트랙트(Smart Contract)의 사용, 서비스 이용 수수료 및 보상 등 기타 확장성 있는 기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러한 가상자산 관련 비즈니스 확대 등으로 성장성 등이 가속화 될 수 있을 것이다.




패러다임 전환기에 게임 체인저로서 역할을 할 가상자산 관련 비즈니스 확대 등으로 밸류에이션 리레이팅 될 듯

동사는 별도기준으로 1,316 억원의 현금성 자산 등을 비롯하여 자회사 보유가치뿐만 아니라 향후 네오플라이 가치 상승 등을 고려할 때 밸류에이션이 매력적이다.

무엇보다 패러다임 전환기에 게임 체인저로서 역할을 할 가산자산 관련 비즈니스 등이 확대되면서 동사 밸류에이션이 리레이팅 될 수 있을 것이다.




네오위즈홀딩스 일간챠트

차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더보기를 클릭해 주세요.
    네오위즈홀딩스 64,200 ▼ 10,000 -13.48% 더보기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삼성전자(005930) 4Q21반도체 부진, 1Q22모.. 13:56
삼성전자(005930) 런닝맨 Briefing: 특별한.. 10:46
삼성엔지니어링(002380) 남다른 자신감 10:43
삼성엔지니어링(028050) 일회성 비용에 가.. 10:39
미래에셋증권(006800) 주주환원 정책은 긍.. 10:35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28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63.34 ▲ 48.85 1.87%
코스닥 872.87 ▲ 23.64 2.7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