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태광(023160) 수주 증가로 실적개선 가속화

종목리서치 | 하이투자증권 이상헌 | 2022-06-27 15:12:01

산업용 피팅 전문기업

동사는 지난 1965 년에 설립된 산업용 피팅 전문기업이다.

피팅이란 관이음쇠를 총칭하는 것으로 석유화학ㆍ가스 플랜트, 조선ㆍ해양 플랜트, 발전플랜트 등에서 증기, 물, 기름, 공기 등의 배관에 사용되는 배관재로 배관의 방향이나 직경의 변경, 분기하거나 마감 또는 연장, 유체의 흐름 제어 등에 사용되는 부품이다.

또한 종속회사로는 HYTC 와 파운드리서울 등을 두고 있다.




LNG 등 에너지 인프라 관련 투자로 인한 수주증가 및 가격상승 효과로 실적 턴어라운드 가속화 될 듯

연도별 동사의 피팅부문 신규수주 동향을 살펴보면 2018 년 1,834 억원, 2019 년 2,259 억원, 2020 년 2,102 억원, 2021 년 1,791 억원을 기록하였다.

지난 한해 부진한 신규수주를 기록하였지만 분기별 신규수주 동향을 살펴보면 1 분기 385 억원, 2 분기 383 억원, 3 분기 502 억원, 4 분기 521 억원으로 하반기에는 상반기 부진에서 탈피하여 확실하게 회복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또한 올해 1 분기에도 신규수주 539 억원을 기록함에 따라 추세적인 회복세를 보여주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 신규수주의 경우 2,350 억원으로 예상되면서 향후 실적향상에 기여를 할 것이다.

한편, 2019 년 11 월 에 카타르 국영기업 QE(Qatar Energy)는 북부가스전에서 생산되는 연간 LNG 생산 규모를 7,700 만 톤에서 2027 년 까지 1 억 2,600 만톤으로 확대하는 증산 계획 발표하며 본격적인 LNG 증산을 추진하고 있다.

해당 가스전 증산 프로젝트로 인해 향후 관련 기자재 수요 증가가 전망된다.

이와 관련하여 동사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수주를 받고 있으며, 올해부터 매출로 인식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실적향상에 기여를 할 것이다.

또한 지난해 국내 조선 3 사들의 LNG 운반선 수주 뿐만 아니라 올해 카타르 LNG 운반선 발주 본격화로 국내 조선 3 사들의 수주가 예상됨에 따라 올해 동사 수주증가에 기여를 할 것이다.

무엇보다 동사는 지난해부터 저가 수주를 지양하는 대신 수익성 위주의 수주 전략을 유지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최근 피팅 수요 증가로 인하여 가격 협상력이 강화되면서 향후 수익성이 개선되는 발판이 마련될 것이다.

이러한 환경하에서 동사의 1 분기 K-IFRS 연결기준 실적은 매출액 491 억원(YoY +14.6%), 영업이익 66 억원(YoY +268.7%)을 기록하면서 수익성이 대폭 개선되었다.

이에 따라 올해 수주증가로 인한 가격상승 효과로 실적 턴어라운드가 가속화 될 것이다.




수주증가로 실적도 밸류에이션도 레벨업 될 듯

현재 동사의 주가는 올해 예상 실적기준으로 PER 13.8 배에 거래되고 있다.

올해 LNG 등 에너지 인프라 투자로 인한 수주증가 및 가격상승 효과로 실적 개선 가속화될 뿐만 아니라 수주 증가 지속 등으로 밸류에이션도 레벨업 될 수 있을 것이다.




태광 일간챠트

차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더보기를 클릭해 주세요.
    태광 13,400 ▲ 200 1.52% 더보기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아스플로(159010) 반도체 제조 설비의 혈액.. 22-07-13
아셈스(136410) ‘접착제’도 친환경 시대 22-07-06
태광(023160) 수주 증가로 실적개선 가속화 22-06-27
태광(023160) 수주 증가로 실적개선 가속화 22-06-13
성광벤드(014620) 1분기 수주 802억원 22-06-13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08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93.10 ▲ 2.3 0.09%
코스닥 830.86 ▼ 0.78 -0.0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