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케이카(381970) 이커머스 성장 vs. 대당수익 부진

종목리서치 | 현대차증권 장문수 | 2022-08-05 13:04:40

투자포인트 및 결론

- 2Q22 영업이익은 114억원(-46.7% yoy, OPM 1.9%) 기록, 컨센서스 25.7% 하회. 금리 인상, 소비심리 위축 등 기대보다 부진했던 중고차 시장 환경에도 매출액은 최대 경신하며 볼륨이 증가했으나, 매입 가격 상승으로 대당 이익 부진 지속되며 기대 이하의 실적 기록
- 신차 공급 차질이 지속되고 있고 이커머스 확장과 직접 매입 확대 통해 영업 효율성 개선 기대. 이에 2022년 말로 갈수록 대당 수익 회복을 확인하며 주가는 회복할 것으로 판단. 투자의견 BUY, 목표주가 29,000원 유지


주요이슈 및 실적전망

- 2Q22 Review: 이커머스, 가격 상승 중심의 매출 성장에도 매입가 상승으로 이익 부진
1) 매출액 5,876억원(+21.1% yoy, +5.4% qoq), 영업이익 114억원(-46.7% yoy, -12.4% qoq, OPM 1.9%), 당기순이익 68억원(-53.9% yoy, -15.3% qoq) 기록
2) 영업이익기준 컨센서스 154억원(OPM 2.7%)을 25.7% 크게 하회했으나, 당사 추정치 111억원(OPM 2.0%)을 2.6% 상회하며 부합
3) 요인: 전년동기비 중고차 시장 5% 감소에도 동사의 볼륨은 5% 증가, 가격 상승이 주도하며 매출액은 21% 증가. 특히 이커머스 판매 대수가 총 판매 50% 비중으로 확대되며 전사 매출 성장을 견인. 다만 시장 환경 변화로 중고차 매입 가격이 상승하며 소매판매 기준 대당 매출총이익은 전년동기 159만원 대비 16만원 감소한 143만원을 기록하며 수익성 악화 요인
- Key Takeaways: 혹독한 외부 환경 개선과 기대했던 성장성과 악화된 수익성 회복 필요. 기준 금리 인상, 경기 둔화에 따른 인한 소비심리 위축, 중고차 가격 피크아웃 우려로 美 중고차 업체 카바나, 카맥스 등 주가는 급락, 상장 준비를 앞두고 연관 업체 반발과 정부 규제 리스크 등 우려 부각되며 카카오모빌리티 상장 철회, 매각설 등 전반적인 모빌리티 투자 심리에 부정적 상장 초기 높은 성장성과 확장성을 근거로 주목 받았던 동사의 주가는 실적 부진 전망과 함께 시장대비 부진. 동사가 목표한 대당 수익성 개선 전략이 효과를 보이며 주가는 회복할 전망


주가전망 및 Valuation

- 국내 최대 인증중고차(CPO)로 온라인과 이커머스 부문의 높은 신뢰성을 가지고 전사 매출액과 해당 부문 비중이 지속 성장하는 점은 긍정적. 시장 환경 변화에 따른 매매 수익성 악화에도 시장 성장에 편승한 회복을 전망
- 동사 강화중인 온오프라인통합(OMO, Online-Merge-Offline) 고객접점확대 일환으로 이커머스 메가센터 오픈, 자체 플랫폼 활용 개인, 대차, 대면/비대면 직접매입 확대전략이 기대. 단 상장 초기 높은 성장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실적은 글로벌 피어 주가 하락 속 Valuation 부담 요인. 2022년 말로 갈수록 대당 수익 회복을 확인하며 주가는 회복할 것으로 판단


케이카 일간챠트

차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더보기를 클릭해 주세요.
    케이카 22,100 ▼ 400 -1.78% 더보기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카카오(035720) 생각보다 많고 빠르다 22-08-17
케이카(381970) 중고차도 결국 이커머스가.. 22-08-11
롯데렌탈(089860) 모빌리티에서 생활 플랫.. 22-08-08
케이카(381970) 이커머스 성장 vs. 대당수.. 22-08-05
카카오(035720) 코어사업 성장률 아쉽지만.. 22-08-05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7 00:00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16.47 ▼ 17.05 -0.67%
코스닥 827.42 ▼ 7.32 -0.8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