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IR
NH투자증권
(005940)
코스피 200
증권
액면가 5,000원
  11.29 13:25

9,500 (9,380)   [시가/고가/저가] 9,400 / 9,510 / 9,360 
전일비/등락률 ▲ 120 (1.28%) 매도호가/호가잔량 9,500 / 14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148,367 /▼ 42,246 매수호가/호가잔량 9,490 / 189
상한가/하한가 12,150 / 6,570 총매도/총매수잔량 35,873 / 15,395

종목속보

인포스탁: 2022년 10월 06일 (목) 09시 41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엔젠바이오(354200) 소폭 상승세 +5.62%

제목 : 엔젠바이오(354200) 소폭 상승세 +5.62%
기업개요
NGS(차세대염기서열분석) 기반의 정밀진단제품(시약 및 분석 소프트웨어) 제조, 판매 업체. 국내 최초로 NGS 기반 유방암/난소암 정밀진단 제품을 2017년 12월에 식약처 허가를 취득하였고, 고형암 정밀진단, 혈액암 정밀진단, 유전성 희귀질환 정밀진단 제품을 2018년에 상용화하여 보험 수가를 적용 받으면서 판매하고 있음. 상용화된 대부분의 제품들은 유럽 체외진단의료기기 인증을 취득. 아울러 국내 유일하게 자동분석 SW를 제품화하여 병원 등에 판매 중.

주요 제품으로는 유전성 유방암/난소암 정밀진단 제품(BRCAaccuTest), 혈액암 정밀 진단 제품(HEMEaccuTest), 고형암 정밀진단 제품(SOLIDaccuTest), 희귀질환용 정밀진단 제품(HEREDaccuTest), 대용량 고형암 정밀진단 제품(ONCOaccuPanel) 등이 있음.

최대주주는 젠큐릭스 외(31.19%)
Update : 2022.09.28

☞하루에 두번 필요한 정보만 쏙쏙 골라주는 인포스탁 모바일 주식신문




개인/외국인/기관 일별 순매매동향(수량기준, 전일까지 5거래일)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10-058,350 ( +1.09 % )705,848+9,642-10,781+130+1,009
10-048,260 ( -3.05 % )1,882,710+9,025+11,788-8,797-12,016
09-308,520 ( +29.88 % )451,749+93,096-4,838-18,531-69,727
09-296,560 ( +4.63 % )113,557+4,234-234-4,0000
09-286,270 ( -3.98 % )25,803-2,931+931+2,0000

종목히스토리
종목이슈
☞ 2022-09-30 상한가

-혈액 기반 치매 조기진단 시제품 개발 소식에 상한가

-1일 연속
☞ 2022-09-30 혈액 기반 치매 조 기진단 시제품 개발 소식에 상한가
☞ 2022-09-29 위뉴와 헬스케어 콘텐츠 공동 개발 업무협약 체결 소식에 상승
☞ 2022-08-26 상반기 매출액, 지난해 연간 매출액 상회 등에 소폭 상승

종목공시
☞ 2022-08-30 시설자금 등 확보 목적으로 NH투자증권 주식회사 신탁 등 대상 200.00억원 규모의 사모 전환사채권 발행 결정(전환가액:9,290원, 전환청구일:2023-09-01 ~ 2027-08-01)

이슈&테마 스케줄
2022-10-06 샤페론 공모청약
2022-11-29 알츠하이머학회(CTAD) 개최 예정(현지시간)

관련테마

※ 테마와 관련된 상세한 설명과 자료는 증권사 HTS나 인포스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Copyright ⓒ True&Live 증시뉴스 점유율1위, 인포스탁(www.infostock.co.kr)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29 13:25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26.21 ▲ 17.94 0.74%
코스닥 725.25 ▲ 7.35 1.02%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