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
(001520)
코스피
비금속광물
액면가 500원
  01.27 15:59

1,250 (1,300)   [시가/고가/저가] 1,300 / 1,310 / 1,220 
전일비/등락률 ▼ 50 (-3.85%) 매도호가/호가잔량 1,255 / 2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1,304,568 /▲ 142,528 매수호가/호가잔량 1,250 / 2,719
상한가/하한가 1,690 / 910 총매도/총매수잔량 53,533 / 221,607

종목속보

연합뉴스: 2021년 11월 02일 (화) 11시 03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조현준 "대변혁의 시대…고객의 소리 경청하고 민첩하게 실행해야"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은 2일 임직원들에게 "고객의 소리를 경청하고 민첩하게 실행할 수 있도록 체질을 바꿔 나가자"고 당부했다.

조 회장은 창립 55주년(11월 3일)을 하루 앞둔 이날 창립기념사를 통해 "올해 사상 초유의 팬데믹 여파로 어려움이 많았지만, 효성의 저력으로 잘 헤쳐 나올 수 있었다"며 "열정과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조 회장은 "지금 우리는 대변혁의 시대에 놓여있다"고 진단하면서 "기존 산업 간 경계가 허물어지며 완전히 새로운 질서가 만들어지고 있고, 디지털 전환과 탄소 중립 에너지 혁신은 우리 삶을 송두리째 바꾸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인류의 생활방식이 급변하면서 시장 변화와 기술 발전에 빠르게 대처하지 못하는 기업은 순식간에 도태되는 상황에 직면했다"고 지적했다.

조 회장은 이어 고객 친화적(VOC, Voice of Customer) 경영과 그에 따른 민첩한 대응을 주문했다.

조 회장은 "제가 경영활동의 근간으로 꾸준히 강조해온 것이 VOC"라며 "VOC는 고객의 소리를 경청하는 자세다. 전략적이고 치밀한 VOC 활동을 통해 고객의 요구를 파악하고 이를 우리의 나아갈 방향으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고객을 만족시키고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빠르게 실천에 옮기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기민하고 영리하게 상황에 대처하는 '어질리티'(Agility·민첩함)가 조직 전체에 뿌리내리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조 회장은 "승자는 파도를 타고, 패자는 파도에 삼켜진다고 한다. 노도와 같은 변화의 물결 속에서 항상 승리하는 회사가 돼야 한다"며 "모두의 단합된 힘으로 효성의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나가자"고 임직원들을 독려했다.

효성그룹은 선대회장인 고(故) 조홍제 회장이 효성그룹의 모태인 동양나이론을 설립한 1966년 11월 3일을 창립기념일로 삼고 있다.

효성 오너가(家) 3세인 조 회장은 부친인 조석래 전 회장의 뒤를 이어 2017년 효성 회장으로 공식 취임했다.

효성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 사태를 고려해 별도의 창립기념일 행사는 열지 않기로 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27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14.49 ▼ 94.75 -3.50%
코스닥 849.23 ▼ 32.86 -3.7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