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IR
현대차
(005380)
코스피 200
운수장비
액면가 5,000원
  12.06 15:59

164,500 (165,500)   [시가/고가/저가] 164,000 / 165,000 / 162,500 
전일비/등락률 ▼ 1,000 (-0.60%) 매도호가/호가잔량 164,500 / 18,192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428,111 /▼ 353,804 매수호가/호가잔량 164,000 / 3,757
상한가/하한가 215,000 / 116,000 총매도/총매수잔량 61,450 / 199,326

종목속보

매일경제: 2022년 07월 24일 (일) 17시 43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모바일모바일 목록목록

현대·대신 첫 ETF 수익률 쏠쏠하네

국내 상장지수펀드(ETF) 시장에 처음 뛰어든 현대자산운용과 대신자산운용이 상장 초기 수익률을 방어하는 데 성공했다. 액티브와 패시브 ETF로 운용 전략은 다르지만 장기 성장성을 겨냥한 우량주 편입 덕분에 수익률을 지켜낸 것으로 평가된다.

2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현대자산운용의 `UNICORN R&D 액티브`는 지난 6일 상장한 후 21일까지 5.33% 수익률을 기록했다. 매출 대비 연구개발(R&D) 비중이 높은 기업 중에서도 성장성에 초점을 맞춰 우량 기업들을 상위 종목에 편입하고 있다. 섹터별 국내 대장주들을 담고 있는 만큼 최근 증시 반등과 함께 수익률을 끌어올렸다. 반도체 대표주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를 비롯해 네이버와 카카오(IT), 삼성SDI와 LG화학(2차전지), 현대차와 기아(자동차), 셀트리온(바이오) 등을 편입한다.

대신자산운용의 첫 ETF인 `대신 343 K200`도 우량주들을 편입시킨 덕에 지난달 28일 상장 후 이달 21일까지 0.47% 수익률로 선방했다. 같은 기간 코스피200은 0.17% 올랐다. 최근 증시 반등과 함께 일주일간 수익률을 4.0%로 끌어올렸다. 순자산 규모는 270억원 수준으로 성장했다. 패시브 펀드에서 강점을 보여온 대신자산운용인 만큼 첫 ETF로 안정성에 초점을 맞춰 코스피200 지수 구성 전체 종목을 편입하는 완전 복제 전략을 채택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에너지솔루션, LG화학, 네이버 등을 상위 종목으로 편입하고 있다.

[임성현 기자]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93.16 ▼ 26.16 -1.08%
코스닥 719.44 ▼ 13.88 -1.8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