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005930)
코스피 200
전기,전자
액면가 100원
  01.19 13:34

76,300 (77,000)   [시가/고가/저가] 76,500 / 76,900 / 76,100 
전일비/등락률 ▼ 700 (-0.91%) 매도호가/호가잔량 76,300 / 1,252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7,851,250 /▲ 1,076,790 매수호가/호가잔량 76,200 / 261,273
상한가/하한가 100,000 / 53,900 총매도/총매수잔량 553,240 / 2,029,839

종목속보

연합뉴스: 2021년 11월 30일 (화) 19시 30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삼성, 스마트폰 61종 판매 금지 러 법원 판결에 항소"

러시아에서 모바일 결제 서비스 '삼성 페이'(Samsung Pay) 특허권 분쟁으로 60여 개 스마트폰 모델의 판매 금지 처분을 받은 삼성전자가 법원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다고 현지 언론이 29일(현지시간) 전했다.

RBC 통신은 삼성전자와 러시아 현지 법인 '삼성전자 루스 컴퍼니'가 61개 스마트폰 모델의 러시아 내 판매를 금지한 모스크바 중재 법원의 판결에 불복해 지난 26일 항소장을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삼성을 변호하는 미·영계 로펌 '호건 로벨스' 모스크바 사무소 관계자 등 자체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모스크바 중재 법원은 지난 7월 삼성전자 스마트폰에 탑재된 삼성 페이에 사용된 기술이 자사의 특허를 침해했다며 스위스 회사 '스크윈(SQWIN) SA'가 제기한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내렸다.

법원은 전문가 감정 결과를 토대로 삼성 페이가 실제로 스크윈 SA의 기술을 사용했다고 판정하고, 삼성 페이 서비스가 탑재된 스마트폰의 러시아 도입을 금지했다.

하지만 러시아 내 판매가 금지될 구체적 스마트폰 모델은 결정하지 않았다.

이에 원고 측은 지난 8월 다시 판매 금지 모델을 지정해 달라는 추가 소송을 제기했고, 중재법원은 10월 재판에서 2017년 출시된 갤럭시 J5부터 최신 모델인 갤럭시 z플립과 갤럭시 폴더 등을 포함한 61개 모델의 러시아 내 판매를 금지했다.

삼성 페이는 2016년부터 러시아에 도입됐다. 모바일 결제 서비스 시장에서 구글 페이, 애플 페이에 이어 3위의 시장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삼성 측은 소송과 관련해 지난 2012년 독일에서 처음 특허를 얻은 스크윈 SA의 모바일 결제 기술이 2015년 삼성이 내놓은 결제 서비스에선 변형돼 적용됐다며 특허권을 침해한 것이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19 13:34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848.05 ▼ 16.19 -0.57%
코스닥 937.44 ▼ 6.5 -0.6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