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005930)
코스피 200
전기,전자
액면가 100원
  08.19 11:07

60,900 (61,500)   [시가/고가/저가] 61,400 / 61,600 / 60,600 
전일비/등락률 ▼ 600 (-0.98%) 매도호가/호가잔량 60,900 / 11,997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3,975,303 /▼ 3,019,329 매수호가/호가잔량 60,800 / 239,719
상한가/하한가 79,900 / 43,100 총매도/총매수잔량 775,630 / 2,351,522

종목속보

연합뉴스: 2022년 06월 28일 (화) 10시 00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삼성 무풍에어컨 진화…국내 스탠드형 판매량 200만대 돌파

삼성전자[005930]는 무풍에어컨의 인기에 힘입어 국내 스탠드형 판매량이 200만대를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무풍에어컨은 초속 0.15m 이하의 바람으로 실내 온도를 균일하게 유지해주는 제품으로, 삼성전자는 2016년 세계 최초로 무풍에어컨을 선보였다.

현재 전 세계 78개국에서 무풍에어컨이 판매 중이며 국내 스탠드형 에어컨 기준 라인업도 총 60개로 확대됐다.

가정용 에어컨도 스탠드형·벽걸이형·시스템에어컨 등으로 다양화됐으며, 지난해는 가정용 에어컨에 이어 상업용 에어컨까지 출시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 무풍에어컨은 ▲ 무풍 패널 ▲ 서큘레이터 급속 냉방 ▲ 고효율·친환경 등 3가지 축을 중심으로 발전을 거듭해왔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바람 문을 대신해 전면 패널에 적용한 메탈 소재의 스피커와 같은 미세한 구멍인 '마이크로 홀'(Micro Hole)은 삼성전자만이 보유한 핵심 기술로, 직경 1㎜ 이하의 마이크로 홀을 최대 27만개 촘촘하게 배치해 부드러우면서도 시원한 냉기를 제공한다.

아울러 강력한 냉방 효과를 위해 최적의 기류 토출 각도를 적용하고, 하이패스 팬과 서큘레이터 팬 4개가 무풍 냉기를 머리부터 발끝까지 균일하게 사각지대 없이 빠르게 보내준다.

올해는 실내외 열교환기 면적을 각각 36%, 67%가량 늘리고 인버터 모터와 압축기의 효율을 향상시켜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모델을 13개 출시함으로써 업계 최다 수준을 확보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이와 함께 무풍에어컨에는 탄소배출량을 줄여주는 친환경 'R32' 냉매가 새롭게 도입됐고, 일회용 건전지를 사용하지 않는 '솔라셀' 리모컨 등 친환경 기술도 대거 적용됐다.

노수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무풍 기술을 바탕으로 소비자 맞춤형 에어컨을 다양하게 개발해 '무풍 생태계'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9 11:07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03.71 ▼ 4.34 -0.17%
코스닥 823.77 ▼ 2.29 -0.2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