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011170)
코스피 200
화학
액면가 5,000원
  09.23 15:59

167,000 (170,000)   [시가/고가/저가] 170,000 / 170,000 / 166,500 
전일비/등락률 ▼ 3,000 (-1.76%) 매도호가/호가잔량 167,500 / 3,196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77,306 /▲ 25,930 매수호가/호가잔량 167,000 / 345
상한가/하한가 221,000 / 119,000 총매도/총매수잔량 9,118 / 16,640

종목속보

연합뉴스: 2022년 08월 05일 (금) 16시 25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롯데케미칼 2분기 영업손실 214억원…"원가상승·수요둔화 영향"(종합)

롯데케미칼[011170]은 연결 기준으로 올해 2분기에 매출 5조5천110억원, 영업손실 214억원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액은 26.6% 증가했으나 영업실적은 적자로 전환됐다.

올해 상반기 기준으로는 매출 11조973억원, 영업이익 612억원을 기록했다.

롯데케미칼은 "올해 상반기는 원료가격 상승과 수요 둔화로 업황이 악화돼 수익성이 하락했다"고 분석했다.

세부적으로 보면 기초소재사업은 매출 3조4천534억원, 영업손실 84억원을 기록했다. 전남 여수공장 정기 보수에 따른 기회손실이 반영된 데다 원료가격 상승과 글로벌 수요 둔화의 영향을 받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첨단소재사업은 매출 1조2천346억원, 영업이익 714억원으로 나타났다.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우려에 따른 전방 수요 급감에도 주요 제품의 원재료 가격이 안정화되며 수익성이 개선됐다.

자회사 롯데케미칼타이탄은 매출 8천218억원, 영업손실 600억원으로 집계됐다. 중국 수요 둔화 및 원재료가 부담으로 수익성이 악화됐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자회사 LC USA는 매출 1천784억원, 영업이익 38억원을 기록했다. 모노에틸렌글리콜(MEG) 제품 수요 약세가 지속되면서 수익성이 하락한 것으로 분석된다.

롯데케미칼은 하반기 전망에 대해 "나프타 가격 하락에 따른 원가 부담이 일부 줄어들 것으로 보이지만 인플레이션 우려와 코로나19 재확산 영향으로 글로벌 수요 약세가 심화되면서 수익성 개선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러면서 "생산 효율성 제고, 고부가 제품 판매 확대 등을 통해 수익성 방어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9.23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290.00 ▼ 42.31 -1.81%
코스닥 729.36 ▼ 22.05 -2.9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