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011170)
코스피 200
화학
액면가 5,000원
  11.25 15:59

176,500 (178,000)   [시가/고가/저가] 176,500 / 178,500 / 174,500 
전일비/등락률 ▼ 1,500 (-0.84%) 매도호가/호가잔량 176,500 / 1,238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64,845 /▼ 8,749 매수호가/호가잔량 176,000 / 491
상한가/하한가 231,000 / 125,000 총매도/총매수잔량 14,035 / 10,452

종목속보

연합뉴스: 2022년 07월 27일 (수) 15시 52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롯데그룹 화학군, 미국 내 최초 양극박 생산기지 짓는다

롯데그룹 화학군이 미국 내 최초의 양극박 생산기지를 짓는다.

롯데케미칼[011170]과 롯데알미늄은 미국 내 친환경 전기차 배터리 소재 시장 선점을 위해 현지 합작사 '롯데알미늄 머티리얼즈 USA'를 설립하고 켄터키주 엘리자베스타운 근처에 양극박 생산공장을 짓는다고 27일 발표했다.

합작법인은 두 회사가 각각 미국 내 100% 자회사를 통해 약 3천300억원을 투자해 설립됐다. 롯데케미칼 미국 전지소재법인과 롯데알미늄 미국법인이 각각 70%와 30%씩 지분 참여를 했다.

양극박 공장은 연간 3만6천t의 생산 규모로 2025년 상반기까지 완공될 계획이다. 이 공장이 완공되면 미국에 들어서는 최초의 양극박 생산기지가 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양극박은 리튬이온 배터리의 4대 구성요소 중 하나다. 2차 전지의 용량과 전압을 결정하는 양극활물질을 지지하는 동시에 전자의 이동통로 역할을 하는 소재로 높은 열 전도성을 지녀 전지 내부의 열 방출을 돕는 필수 소재다.

롯데케미칼은 이번 투자를 통해 리튬이온 배터리 소재인 전해액 유기용매와 분리막 소재에 이어 양극박 소재 사업에도 신규 진출하게 된다.

롯데알미늄은 헝가리 터터바녀 산업단지 양극박 공장에 이어 미국 시장까지 진출해 전기차 시장의 요충지로 꼽히는 유럽과 미국의 관련 소재 시장을 선점할 기회를 얻게 됐다.

합작법인은 품질과 공급, 납기 안정성 등 신속한 고객사 지원을 통해 K-배터리사의 현지화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롯데그룹 화학군 총괄대표인 김교현 부회장은 "한발 빠른 고객 대응 등을 위해 고품질, 고효율의 양극박을 안정적으로 생산할 수 있도록 기술개발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25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37.86 ▼ 3.47 -0.14%
코스닥 733.56 ▼ 4.66 -0.6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