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C&C
(048550)
코스닥
중견기업부
액면가 500원
  12.06 15:59

3,840 (3,890)   [시가/고가/저가] 3,805 / 3,875 / 3,760 
전일비/등락률 ▼ 50 (-1.29%) 매도호가/호가잔량 3,850 / 1,095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498,733 /▼ 610,612 매수호가/호가잔량 3,840 / 340
상한가/하한가 5,050 / 2,725 총매도/총매수잔량 33,929 / 32,282

종목속보

인포스탁: 2021년 08월 24일 (화) 11시 22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오전장★테마동향

제목 : 오전장★테마동향
테마 동향주 요 테 마
강세 테마여행, 코로나19(화이자), 철강 주요종목, 항공/저가 항공사, 영상콘텐츠, 엔터테인먼트, 영화, 철강 중소형, 비철금속, 면세점 등...
약세 테마없음



특징 테마이 슈 요 약
코로나19(화이자)/콜드체인/mRNA/소비관련주美 FDA,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정식 승인 소식에 상승
▷美 FDA는 현지시간으로 23일 성명을 통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사용을 정식 승인키로 결정했다고 밝힘. FDA로부터 긴급사용 승인에 이어 정식 승인을 받은 코로나19 백신은 화이자 제품이 최초임. 시장에서는 이번 정식승인 조치가 기업체·사업장이나 정부, 대학·학교 등의 백신 접종 의무화를 가속화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음.

▷이 같은 소식에 제주반도체, 우리바이오, 제일약품, 아이큐어, 대한과학, 올리패스 등 코로나19(화이자)/콜드체인(저온 유통)/mRNA(메신저 리보핵산)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아울러, FDA 정식 승인에 따른 백신 접종 확산 수혜 기대감 등에 SM C&C, 하나투어, 모두투어 등 여행, 아시아나항공, 진에어, 제주항공 등 항공/저가 항공사, 롯데관광개발, 파라다이스, GKL 등 카지노, 신세계, 호텔신라, 현대백화점 등 면세점/백화점 등의 소비관련주들이 상승세를 기록중임.
반도체 관련주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 급등 및 삼성전자, AI 메모리 제품 확대 소식 등에 상승
▷지난밤 뉴욕증시가 조기 테이퍼링 우려 완화,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정식 승인 등에 상승한 가운데,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는 급등 마감했음.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85.51(+2.63%) 상승한 3,342.01을 기록. 특히, 엔비디아(+5.49%)가 연일 강세를 이어갔으며, 최근 부진한 모습을 보였던 마이크론 테크놀로지(+2.15%)도 반등에 성공. 아날로그디바이스(+1.79%)는 중국 정부의 맥심 인터그레인티드(+4.90%) 인수 합병 승인 소식 등에 상승.

▷삼성전자는 이날 온라인으로 개최된 차세대 반도체 기술 학회 ‘Hot Chips’에서 지난 2월 업계 최초로 개발한 HBM-PIM를 비롯해 프로세스 인 메모리(PIM) 기술을 적용한 다양한 제품군과 응용사례를 소개했음. 특히, D램 모듈에 AI엔진을 탑재한 ‘AXDIMM(Acceleration DIMM)’, 모바일 D램과 PIM을 결합한 ‘LPDDR5-PIM’ 기술, HBM-PIM의 실제 시스템 적용 사례를 각각 보여주는 등 인공지능(AI) 메모리 반도체 시장 선점에 나설 계획으로 전해짐.

▷한편, NH투자증권은 보고서를 통해 테슬라가 AI Day 를 개최해 자율주행 연산을 위한 자체 개발 컴퓨터 Dojo 와 D1 프로세서를 공개한 가운데, D1 프로세서는 전공정보다 패키징 기술이 핵심으로 네패스, SFA 반도체, 엘비세미콘 등 국내 후공정 업체에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힘.

▷이 같은 소식에 삼성전자, SK하이닉스를 비롯해 네패스, SFA반도체, 엘비세미콘, 에프엔에스테크 등 반도체 관련주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온실가스(탄소배출권)당정, 2조5,000억원 규모 기후변화대응기금 신설 소식 등에 상승
▷언론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금일 국회에서 당정 협의회를 열고 내년도 예산안 편성 방향과 추석 민생대책을 논의한 가운데, 코로나19 완전 극복과 민생안전, 빠른 경기 회복을 충분히 예산에 반영하는 데 뜻을 모은 것으로 전해짐. 당정협의에 참석한 윤호중 민주당 원내대표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내년 예산안을 올해 본예산과 1,2차 추가경정예산편성액(604조원)을 초과한 604조7,000억원 이상으로 편성하기로 했다고 밝힘.

▷특히, 이 자리에서 당정은 오는 2022년부터 2조5,000억원 규모 온실가스 감축 및 기후변화대응기금을 신설하기로 했음.

▷이 같은 소식에 금일 유니드, 켐트로스, 그린케미칼, 후성 등 온실가스(탄소배출권)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음원/음반, 엔터테인먼트7월 K-POP 음반 수출 호조 소식 등에 상승
▷현대차증권은 보고서를 통해 7월 K-POP 음반수출액은 2,642만불(YoY +263%)을 기록하며 작년 7월 727만불 대비 3.6배로 대폭 증가했다고 밝힘. 지역별로는 중국이 825만불(YoY +1,291%), 미국 651만불(YoY +203%), 일본 581만불(YoY +195%)로 3국 합산이 78% 비중을 차지했으며, 아시아 외 지역 수출비중은 41%로 나타나는 등 5개월 만에 40%대를 회복한 점이 긍정적이라고 분석.

▷아울러 글로벌 역량이 입증된 아티스트 컴백이 없어 8월은 비수기가 예상되나, 9월에는 리사 솔로 및 NCT127 컴백이 예상되는 등 다시 한 번 강한 수출 드라이브가 예상된다고 밝힘.

▷이에 금일 SM C&C, 에스엠, 키이스트, JYP Ent. 등 음원/음반, 엔터테인먼트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LPG(액화석유가스)/정유국제유가 급등에 상승
▷지난밤 국제유가가 낙폭 과대에 따른 반발 매수세 유입 속 中 코로나19 우려 완화 등에 급등세를 기록.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0월 인도분 가격은 전거래일보다 3.50달러(+5.63%) 급등한 65.64달러에 거래를 마감.

▷최근 코로나19 델타 변이 글로벌 확산 우려 등에 7거래일 연속 하락세를 보인 국제유가는 지난밤 낙폭 과대에 따른 반발매수세가 유입되었고, 중국 본토 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일 기준 0명을 기록했다는 소식에 주요 원유수입국인 중국의 코로나19 우려 완화 등에 원유수요 회복 기대감이 커지는 모습.

▷이 같은 소식에 중앙에너비스, 극동유화, S-Oil 등 LPG(액화석유가스)/정유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아울러, 현대미포조선,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등 조선 테마도 상승세를 기록중.
게임/모바일게임(스마트폰)글로벌 게임전시회 '게임스컴2021'서 신작 공개 기대감 등에 상승
▷언론에 따르면, 오는 25일(현지시간) 독일 쾰른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게임전시회 '게임스컴2021’을 통해 한국 게임기업의 주요 차기작이 베일을 벗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음.

▷컴투스는 내년 출시 예정인 신작 모바일 MMORPG '서머너즈워: 크로니클'의 세부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며, 펄어비스도 메타버스 형태로 개발되고 있는 '도깨비'를 소개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음. 또한, 썸에이지는 신작 PC 오픈월드 슈팅 게임 '크로우즈'를 출품하며, 넷마블은 오프닝 행사를 통해 '마블 퓨쳐 레볼루션'의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할 것으로 알려짐.

▷이 같은 소식에 금일 룽투코리아, 데브시스터즈, 액션스퀘어, 웹젠 등 게임/모바일게임(스마트폰)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인포스탁 테마분류를 통해서 상세한 기업개요 및 테마개요/관련종목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
===================================================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정보는 해당종목의 매수/매도신호가 아니며,
이를 근거로 행해진 거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973.25 ▲ 4.92 0.17%
코스닥 991.87 ▼ 6.6 -0.6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