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맥스
(101730)
코스닥
중견기업부
액면가 500원
  12.09 10:37

10,650 (9,460)   [시가/고가/저가] 9,520 / 11,200 / 9,380 
전일비/등락률 ▲ 1,190 (12.58%) 매도호가/호가잔량 10,700 / 1,761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3,027,174 /▲ 1,020,206 매수호가/호가잔량 10,650 / 1,564
상한가/하한가 12,250 / 6,630 총매도/총매수잔량 69,672 / 108,119

종목속보

인포스탁: 2022년 07월 14일 (목) 17시 08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증시요약(2) - 코스닥 마감시황

제목 : 증시요약(2)

-코스닥 마감시황

-코스닥시장

-

7/14 KOSDAQ 766.08(+0.38%) 美 6월 CPI 급등 영향 속 개인 순매수(+), 기관·외국인 순매도(-)

지난밤 뉴욕증시가 6월 CPI 급등 속 긴축 우려 지속 등에 하락한 가운데, 이날 코스닥지수는 762.54(-0.64P, -0.08%)로 약보합 출발. 장 초반 768.13(+4.95P, +0.65%)에서 장중 고점을 형성한 후 하락 전환했고, 757.99(-5.19P, -0.68%)에서 장중 저점을 기록. 낙폭을 줄여 보합권에서 혼조세를 보이다 오후 들어 재차 상승. 장 후반 767선을 상회하기도 했으나 결국 766.08(+2.90P, +0.38%)에서 거래를 마감.

개인 순매수 속 코스닥지수는 이틀째 상승. 美 6월 CPI 급등 여파 속 Fed의 고강도 긴축 우려와 인플레이션 피크아웃 기대감 등이 상존한 가운데, 제한적인 상승 흐름을 보였음.

코로나19 재확산 지속 등에 진매트릭스(+19.08%), 유바이오로직스(+10.93%), 휴마시스(+10.91%), 수젠텍(+4.37%), 씨젠(+2.06%) 등 코로나19(진단키트) 테마가 상승. 에코프로 2분기 호실적 발표 등에 에코프로(+9.87%), 천보(+1.80%), 엘앤에프(+1.28%) 등 2차전지 테마도 상승. 자회사 게임 중국 허가 소식에 넵튠(+6.16%)이 이틀째 상승했고, 네오위즈(+10.96%), 위메이드맥스(+3.23%), 카카오게임즈(+1.98%), 위메이드(+1.31%) 등 게임주도 상승.

수급별로는 개인이 619억 순매수,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69억, 403억 순매도.

코스닥 시총상위종목들은 상승이 다소 우세. 에코프로(+9.87%), 에스엠(+2.92%), 스튜디오드래곤(+2.58%), 씨젠(+2.06%), 카카오게임즈(+1.98%), 천보(+1.80%), 알테오젠(+1.57%), 펄어비스(+1.35%), 위메이드(+1.31%), 엘앤에프(+1.28%) 등이 상승. 반면, HLB(-3.73%), CJ ENM(-3.38%), 에코프로비엠(-2.50%), 셀트리온헬스케어(-2.06%), 에스티팜(-2.00%), 리노공업(-0.95%) 등은 하락.

업종별로도 상승이 다소 우세. 출판/매체복제(+1.88%), 오락문화(+1.79%), 종이/목재(+1.64%), 디지털컨텐츠(+1.62%), 의료/정밀기기(+1.32%), IT S/W & SVC(+1.31%), 화학(+1.21%), 소프트웨어(+1.19%), 제약(+0.88%), 기계/장비(+0.77%), 통신장비(+0.74%), IT부품(+0.62%) 등이 상승. 반면, 음식료/담배(-1.46%), 유통(-1.13%), 운송장비/부품(-1.10%), 방송서비스(-1.01%), 운송(-0.91%), 통신방송서비스(-0.61%), 비금속(-0.53%) 등은 하락.

마감 지수 : KOSDAQ 766.08P(+2.90P/+0.38%)
Copyright ⓒ True&Live 증시뉴스 점유율1위, 인포스탁(www.infostock.co.kr)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9 10:37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78.47 ▲ 7.39 0.31%
코스닥 716.14 ▲ 3.62 0.51%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