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프로비엠
(247540)
코스닥
우량기업부
액면가 500원
  01.18 15:59

438,300 (435,100)   [시가/고가/저가] 437,000 / 449,600 / 433,300 
전일비/등락률 ▲ 3,200 (0.74%) 매도호가/호가잔량 438,400 / 13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130,235 /▲ 13,187 매수호가/호가잔량 438,300 / 85
상한가/하한가 565,600 / 304,600 총매도/총매수잔량 183 / 1,293

종목속보

인포스탁: 2021년 12월 03일 (금) 14시 49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오후장★테마동향

제목 : 오후장★테마동향
테마 동향주 요 테 마
강세 테마음원/음반, 게임/모바일게임, 키오스크, 치아 치료(임플란트 등), 여행, NFT(대체불가토큰), 엔터테인먼트, 해운, 가상화폐(비트코인 등) 등...
약세 테마코로나19(음압병실/음압구급차), 마리화나(대마), 반도체 대표주(생산) 등...



특징 테마이 슈 요 약
중국 소비주中 한한령 해제 기대감 등에 상승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중국 톈진에서 양제츠 중국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 위원과 회담을 진행한 가운데, 한한령 해제 기대감이 커지는 모습. 이번 회담에서 서훈 안보실장은 사드 이후 계속되고있는 중국의 한국 대중문화 금지령, 이른바 한한령의 철폐를 요구했으며, 양제츠 정치국 위원은 중국도 관련 협력을 중시하고 있고 적극 노력중이라고 밝힘.

▷아울러, 양측은 코로나19 안정 이전에라도 韓中 정상간 필요한 소통을 추진키로 했으며,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어 제반 여건이 갖춰지는대로 시진핑 국가주석의 방한을 추진한다는 데 대한 공감을 재확인 한 것으로 전해짐.

▷한편, 영화 <오! 문희>가 지난 11월 30일 중국 영화국의 심의를 획득, 금일부터 중국 전역에 개봉한다는 소식도 전해짐. 중국에서 한국 영화가 개봉되는 것은 2015년 '암살' 이후 6년 만에 처음임.

▷이 같은 소식에 네오리진, 룽투코리아, 액션스퀘어 등 게임/모바일게엠, 에스엠, 디어유, JYP Ent., NHN벅스 등 음원/음반, 엔터테인먼트 등 중국 소비주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치아 치료(임플란트 등)11월 임플란트 수출액 호조 소식에 상승
▷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임플란트 품목 수출액이 5,793만달러로 전년 동월 4,249만달러 대비 36.4% 증가한 것으로 전해짐. 지난 10월에도 4,607만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24% 늘어난 데 이어 지난달까지 호조세를 이어간 것임. 특히, 임플란트 품목은 올해 들어 3분기까지 월별로도 단 한 차례 부진 없이 꾸준한 성장을 이뤄왔으며, 이같은 성장은 4분기에도 계속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음.

▷이 같은 소식에 덴티움, 오스템임플란트, 디오 등 치아 치료(임플란트 등)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2차전지(소재/부품)최근 주가 하락 과도에 따른 매수 기회 분석 등에 상승
▷한국투자증권은 보고서를 통해 최근 한국 주요 2차전지 소재 종목의 주가 하락이 두드러졌다며, 2차전지 셀 및 소재 업체들의 매출액 및 이익 증가 전망에는 변함이 없으나 한국 2차전지 소재주에 대한 밸류에이션 프리미엄이 축소됐다고 설명.

▷다만, 한국 2차전지 밸류체인은 북미 시장 진출 가속화되면서 밸류에이션 프리미엄을 받을 것이란 기존 의견을 유지한다며, 북미 및 유럽 전기차 업체들의 생산 목표 상향으로 소재 업체들의 이익 전망치도 지속 상향될 것으로 예상돼 펀더멘털에 이상이 없다고 분석. 이에 최근 주가 하락이 과도한 종목은 오히려 매수 기회라고 밝힘.

▷이에 금일 에코프로비엠, SK아이이테크놀로지, 천보, 엘앤에프 등 2차전지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반도체 장비3분기 세계 반도체 장비 매출 분기 사상 최대 소식에 상승
▷전일 언론에 따르면, 세계 반도체 제조 장비 매출이 3분기 30조원을 넘어서며 분기 사상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 전해짐. 국제반도체제조장비재료협회(SEMI)는 3분기 세계 반도체 제조 장비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 늘어난 268억 달러(31조6천억원)로 집계됐다고 밝힘. 직전 최고 매출인 2분기 249억 달러(29조4천억원)보다 3개월 만에 8% 증가하며 5개 분기째 기록을 갈아치웠음.

▷한편, 3분기 반도체 제조 장비를 가장 많이 사들인 나라는 대만이며, 한국은 대만과 중국에 이어 세계에서 세 번째로 많이 반도체 제조 장비에 투자한 것으로 알려짐. 3분기 한국이 반도체 제조 장비에 투자한 규모는 55억8천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42억2천만 달러)보다 32% 늘어났음.

▷이 같은 소식에 HB테크놀러지, 고영, 기가레인, 미래산업, 에스에프에이 등 반도체 장비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출산장려정책/엔젤산업정부, 저출산 극복 영유아 재정 지원 대폭 확대 소식에 상승
▷국회는 전일 본회의에서 아동수당법, 저출산ㆍ고령사회기본법,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아동복지법 등의 법안을 통과시켰음. 특히, 저출산을 해소하기 위해 아이를 낳으면 받을 수 있는 재정 지원이 대폭 늘어났으며, 내년 1월 이후 신생아 1인당 200만원의 바우처와 월 30만원의 영아수당을 새로 받게 되는 것으로 전해짐. 아울러 2025년 이후에는 영아수당이 월 50만원으로 늘어나며, 월 10만원씩 받는 아동수당 수급 연령도 만 7세 미만에서 만 8세 미만으로 1년 늘어나는 것으로 알려짐.

▷이 같은 소식에 제로투세븐, 아가방컴퍼니, 캐리소프트, 오로라 등 출산장려정책/엔젤산업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대북 관련주中 한반도 종전선언 지지 및 통일부 남북협력기금 총 1조2,690억원 배정 소식에 상승
▷금일 언론에 따르면,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양제츠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간의 고위급 회담에서 양제츠 정치국원이 한국전쟁 종전선언 추진을 지지했다는 소식이 전해짐. 양제츠 정치국원은 회담에서 "한국 정부의 남북 관계 증진을 위한 노력을 일관되게 지지한다"면서 "종전선언은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중진 시키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힘. 이어 "한반도 평화ㆍ안정을 위해 중국도 지속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덧붙임.

▷아울러, 통일부는 내년 예산안 중 남북협력기금에 총 1조2,690억원(기금운용비용 23억5,000만원 별도)을 배정했다고 밝힘. 이는 지난해 남북협력기금 1조2,431원에 비해 260억원 가량 증가한 것으로 당초 1조2,670억원의 정부안이 책정됐으나 국회 심의 과정에서 비무장지대(DMZ) 평화의 길 보수 예산 20억원이 추가된 것으로 알려짐. 이날 오전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한 2022년도 통일부 예산은 이 같은 남북협력기금에 일반회계 2,309억 원을 포함해 총 1조5,023억원임.

▷이 같은 소식에 자화전자, 제이에스티나, 삼부토건, 신원, 씨아이테크 등 대북관련주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가상화폐(비트코인 등)가상자산 과세 1년 유예 소식에 상승
▷전일 국회는 본회의를 열고 가상자산 과세 유예 관련 소득세법 개정안을 가결함. 소득세법 개정안 통과에 따라 당초 내년 1월 1일로 예정된 가상자산 과세 시행일이 2023년 1월 1일로 1년 미뤄지게 되었으며, 가상자산 과세는 이듬해 거래액을 기준으로 부과해 실제 투자자의 납부 시점은 2024년 5월 종합소득세 신고 기간부터가 될 것으로 전해짐.

▷이 같은 소식에 위지트, 다날,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우리기술투자, 비덴트 등 가상화폐(비트코인 등) 테마가 상승세를 기록중임.


[인포스탁 테마분류를 통해서 상세한 기업개요 및 테마개요/관련종목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
===================================================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정보는 해당종목의 매수/매도신호가 아니며,
이를 근거로 행해진 거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18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864.24 ▼ 25.86 -0.89%
코스닥 943.94 ▼ 13.96 -1.4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