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프로비엠
(247540)
코스닥
우량기업부
액면가 500원
  12.06 15:59

504,100 (528,000)   [시가/고가/저가] 520,300 / 520,300 / 500,000 
전일비/등락률 ▼ 23,900 (-4.53%) 매도호가/호가잔량 504,200 / 1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212,516 /▼ 28,314 매수호가/호가잔량 504,100 / 752
상한가/하한가 686,400 / 369,600 총매도/총매수잔량 182 / 2,406

종목속보

매일경제: 2021년 09월 28일 (화) 17시 27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모바일모바일 목록목록

"계약 했다하면 수조원…목표주가 줄상향 된다" 무슨 종목이길래

2차전지 배터리 업체의 수조 원 규모 투자와 공급계약 소식이 잇달아 전해지며 2차전지 부품·소재주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실제 투자가 이뤄지자 미래 성장가치를 현재 주가에 반영하는 분위기가 이어지며 목표주가가 연일 오르고 있다.

28일 SK이노베이션은 포드사와 합작법인 설립과 배터리 신규 공장 투자를 통한 미국 배터리 사업 확장을 위해 5조1175억원을 6년간(2021~2027년)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지난 9일 2차전지 양극재 업체인 에코프로비엠은 SK이노베이션과 전기차용 하이니켈 양극재를 2024~2026년 10조원 규모로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전기차 업체와 배터리 업체, 배터리 업체와 부품 업체로 이어지는 2차전지 밸류체인(가치사슬) 영역 전반에서 수조 원 규모의 대규모 투자나 공급계약이 연이어 발생하는 셈이다.

이 같은 2차전지 업종의 긍정적 낙수 효과 수혜는 밸류체인상 가장 아래에 있는 부품·소재주로 집중되는 모습이다.

이에 따라 금융투자 업계에서는 2차전지 부품·소재주의 가시적인 성장 기대감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일제히 올리고 있다.

대규모 공급계약의 첫 신호탄을 쏜 에코프로비엠은 10조원 공급계약 소식이 전해진 직후부터 목표가가 기존의 2배 수준인 50만원대로 크게 올랐다. 김철중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SK이노베이션과의 중·장기 공급계약으로 매출이 가시적으로 늘어날 수 있게 됐다"며 "주가수익비율(PER) 30배 적용은 기존과 동일하나 적용 주당순이익(EPS) 시점을 2023년에서 2024년으로 변경해 목표가를 53만원으로 상향 조정한다"고 말했다.

에코프로비엠의 공급계약 이후 2차전지 부품·소재주 상당수에 대해 재평가 바람이 이어지고 있다. 김정환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엘앤에프에 대해 "테슬라가 롱레인지 전기차에 니켈·코발트·망간·알루미늄(NCMA) 양극재 채택을 가속화하고 있어 2022년과 2023년 매출액을 각각 21%, 19% 높여 2022년과 2023년의 EPS를 기존 대비 각각 49%, 58% 높인다"며 목표주가를 22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강봉진 기자]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973.25 ▲ 4.92 0.17%
코스닥 991.87 ▼ 6.6 -0.6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