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센터 메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추경호 "영빈관 신축 예산 실무협의 충분히 거쳤다"
2022-10-04 15:19:08 

답변하는 추경호 경제부총리
사진설명답변하는 추경호 경제부총리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대통령실 영빈관 예산은 기재부와 충분한 실무협의를 거쳤다"고 4일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정태호 의원이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위원회 기재부 국정감사에서 영빈관 신축 예산과 관련해 비선 실세가 개입한 것 아니냐고 묻자 추 부총리는 이같이 답변했다.

추 부총리는 "다른 사업 예산과 마찬가지로 실무진과 충분한 협의를 진행하고 예산을 편성했지만 그 내역을 일일이 말하지 못하는 것은 보안시설이기 때문"이라면서 "역대 어느 정부나 그렇게 처리했다"고 말했다.


그는 "7월 중하순께 (대통령실과 기재부) 실무진 간에 얘기가 있었고 8월 어느 시점쯤 저한테도 얘기가 있었다"면서 "8월 중에는 예비타당성 조사가 면제되면서 사업명과 금액이 보도되기도 했는데 9월 초에 (이런 사실이) 부각이 됐다"고 설명했다.

대통령실 이전 비용이 1조원을 넘는다는 민주당의 주장에 대해선 "동의하지 않는다"면서 "어떻게 그런 계산이 나왔는지 납득이 잘 안된다"고 말했다.

추 부총리는 "수방사 이전 등 문제는 아직 확정이 안 된 것으로 알고 있고 합참 이전도 그렇다"면서 "아직 정해지지 않았는데 어떻게 (이전) 예산을 먼저 이야기하냐"고 반문했다.

그는 "대통령실 이전과 관련한 필요한 예산이라면 당연히 국회에 제출하고 필요한 이해도 구할 것"이라면서 "국민 세금이 들어가는 일인데 밀실에서 할 수 있는 사안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증권센터 메인 목록보기
[코스피] 53.89p(2.50%) 오른 2,209.. 22-10-04
[코스닥] 24.14p(3.59%) 오른 696.7.. 22-10-04
- 추경호 "영빈관 신축 예산 실무협의.. 15:19
종부세 내는 1주택자 10명 중 6명은.. 22-10-04
에스비비테크, 공모가 1만2천400원 .. 22-10-0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28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08.27 ▼ 29.59 -1.21%
코스닥 717.90 ▼ 15.66 -2.1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